성경의 모든 기도

[주님은 나의 최고봉] 3월 28일 주님께 불명예가 되는 것

한인교회 한인교회
작성일 2024-03-21 16:24
조회 38
성경의모든기도™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새벽말씀기도회

[주님은 나의 최고봉] 오스왈드 챔버스

3월 28일 주님께 불명예가 되는 것

“그 후에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유대로 다시 가자 하시니 제자들이 말하되 랍비여 방금도 유대인들이 돌로 치려 하였는데 또 그리로 가시려 하나이까”(요11:7-8)

주님이 말씀하신 것을 이해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 그렇다고 그분이 말씀하신 것을 틀렸다고 말하는 것은 위험합니다. 말씀에 순종할 경우 예수님께 불명예가 될지 모른다는 생각은 옳지 않습니다. 주님께 순종하지 않는 것만이 주님께 불명예가 됩니다. 주님께서 분명하게 말씀하신 대로 따르기보다 ‘이렇게 하면 주님께 영광이 될 거야’라는 나의 생각을 따르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 심지어 그 생각이 주님께서 공개적으로 부끄럽게 되는 것을 막기 위한 선한 동기에서 나온 것이라 해도 그것은 잘못된 생각입니다.
나는 하나님으로부터 어떤 제안이 올 때를 압니다. 주님의 제안은 매우 조용하면서도 집요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그 제안에 대해 내가 찬성 혹은 반대 의견을 가지고 내 속에서 따지면 의심과 다툼이 생기게 되고, 하나님으로부터 온 것이 아닌 요소들을 끌어들이면서 결국 그 제안을 밀어내는 잘못된 결론에 이릅니다. 많은 사람들은 예수님이 아니라 예수님에 대한 자신의 교리에 충성합니다. 주님께 충성한다는 것은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 발걸음을 내딛고 나아가는 것입니다. 그러나 자신의 교리에 충성하는 것은 무엇보다 나의 지식을 신앙의 발판으로 삼는 것입니다. 믿음은 지적인 이해가 아닙니다.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 그곳에서 마음을 알고 오직 주님만 의지하는 것입니다.
당신은 예수님을 따르는 믿음의 발걸음을 뗄 것인지, 아니면 스스로 뭔가 분명히 할 수 있을 때까지 기다릴 것인지 마음속에서 논쟁합니까? 아무 미련 없이 기쁨으로 주님께 순종하십시오. 주님께서 뭔가를 말씀하셨는데, 계속 당신이 따진다면 그것은 주님께 영예가 되는 것을 내가 결정하기 때문입니다. 이런 생각 자체가 주님께는 불명예가 됩니다. 당신은 그분의 말씀에 충성합니까, 아니면 예수님과 상관없는 자신의 교리에 빠져 타협하고 있습니까? “너희에게 무슨 말씀을 하시든지 그대로 하라”(요2:5)



Isn’t There Some Misunderstanding?
By Oswald Chambers

"Let us go to Judea again." The disciples said to Him, "…are You going there again?" —John 11:7-8

Just because I don’t understand what Jesus Christ says, I have no right to determine that He must be mistaken in what He says. That is a dangerous view, and it is never right to think that my obedience to God’s directive will bring dishonor to Jesus. The only thing that will bring dishonor is not obeying Him. To put my view of His honor ahead of what He is plainly guiding me to do is never right, even though it may come from a real desire to prevent Him from being put to an open shame. I know when the instructions have come from God because of their quiet persistence. But when I begin to weigh the pros and cons, and doubt and debate enter into my mind, I am bringing in an element that is not of God. This will only result in my concluding that His instructions to me were not right. Many of us are faithful to our ideas about Jesus Christ, but how many of us are faithful to Jesus Himself? Faithfulness to Jesus means that I must step out even when and where I can’t see anything (see Matthew 14:29). But faithfulness to my own ideas means that I first clear the way mentally. Faith, however, is not intellectual understanding; faith is a deliberate commitment to the Person of Jesus Christ, even when I can’t see the way ahead.

Are you debating whether you should take a step of faith in Jesus, or whether you should wait until you can clearly see how to do what He has asked? Simply obey Him with unrestrained joy. When He tells you something and you begin to debate, it is because you have a misunderstanding of what honors Him and what doesn’t. Are you faithful to Jesus, or faithful to your ideas about Him? Are you faithful to what He says, or are you trying to compromise His words with thoughts that never came from Him? “Whatever He says to you, do it” (John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