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의 모든 기도

5월 9일 이상입니까, 비전입니까?

한인교회 한인교회
작성일 2024-05-09 05:00
조회 72
성경의모든기도™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새벽말씀기도회

[주님은 나의 최고봉] 오스왈드 챔버스

5월 9일 이상입니까, 비전입니까?

묵시가 없으면 백성이 방자히 행하거니와(잠 29:18)

이상과 비전(묵시)은 다릅니다. 이상은 영적인 영감이 없지만 비전에는 영감이 있습니다. 이상에 빠진 사람들은 거의 아무것도 하지 않습니다. 스스로 신을 정의하면서 사람이 마땅히 해야 할 의무를 의도적으로 이행하지 않도록 정당화할 수 있습니다.

요나 선지자는 하나님께 불순종하면서도 하나님이 공의와 자비의 하나님이 시기 때문에 모든 것이 잘 될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우리도 하나님에 관한 바른 개념을 가지고 있으면서 그 개념으로 의무를 수행하지 않을 근거를 마련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비전이 있는 곳에는 올바른 삶이 있습니다. 그 이유는 비전은 순종하고자 하는 도덕적, 영적 동기를 부여하기 때문입니다.

이상은 파멸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영적으로 충만해져서 당신에게 이상만 있는지, 아니면 비전이 있는지 확인해 보십시오.

오, 인간이 자신의 한계를 넘어설 수 있다면,

하늘이 무엇을 위해 있겠는가?

“묵시(비전)가 없으면”, 즉 우리가 일단 하나님을 바라보지 않게 되면 우리는 무절제해지고 제멋대로 행하기 시작합니다. 기도를 던져 버리고 작은 일들 속에서 하나님을 뵙는 것도 거부합니다. 우리 모든 삶에서 스스로 주도권을 쥐고 행동하기 시작합니다.

만일 하나님께서 간섭하실 것을 기대하지 않고 자기 마음대로 행동하면서 자신의 능력을 믿고 살아간다면 이는 영적으로 내리막길을 가는 것이며 비전을 잃은 것입니다. 오늘날 우리의 삶의 자세는 하나님의 비전에서 나온 것입니까? 주께서 지금까지 하신 일보다 더 위대한 일들을 하실 것을 기대합니까? 우리 영적 안목의 신선함과 활력이 있습니까?

Reaching Beyond Our Grasp

By Oswald Chambers

Where there is no revelation [or prophetic vision], the people cast off restraint… —Proverbs 29:18

There is a difference between holding on to a principle and having a vision. A principle does not come from moral inspiration, but a vision does. People who are totally consumed with idealistic principles rarely do anything. A person’s own idea of God and His attributes may actually be used to justify and rationalize his deliberate neglect of his duty. Jonah tried to excuse his disobedience by saying to God, “…I know that You are a gracious and merciful God, slow to anger and abundant in lovingkindness, One who relents from doing harm” (Jonah 4:2). I too may have the right idea of God and His attributes, but that may be the very reason why I do not do my duty. But wherever there is vision, there is also a life of honesty and integrity, because the vision gives me the moral incentive.

Our own idealistic principles may actually lull us into ruin. Examine yourself spiritually to see if you have vision, or only principles.

Ah, but a man’s reach should exceed his grasp,

Or what’s a heaven for?

“Where there is no revelation [or prophetic vision]….” Once we lose sight of God, we begin to be reckless. We cast off certain restraints from activities we know are wrong. We set prayer aside as well and cease having God’s vision in the little things of life. We simply begin to act on our own initiative. If we are eating only out of our own hand, and doing things solely on our own initiative without expecting God to come in, we are on a downward path. We have lost the vision. Is our attitude today an attitude that flows from our vision of God? Are we expecting God to do greater things than He has ever done before? Is there a freshness and a vitality in our spiritual outl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