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의 모든 기도

성경의모든기도™ no.733 l 사순절묵상ㅣ믿음의 벗ㅣ이상수 목사ㅣ울란바타르 한인교회

한인교회 한인교회
작성일 2023-03-08 20:59
조회 141
성경의모든기도™ no.733 l 사순절묵상ㅣ믿음의 벗ㅣ이상수 목사ㅣ울란바타르 한인교회 

성경의모든기도™ no.733ㅣ2023-03-09

사순절묵상ㅣ믿음의 벗ㅣ이상수 목사

© 성경의모든기도™

성경의모든기도™는 ① '말씀'을 읽어 우리의 귀에 들리며 ② '말씀·묵상' 말씀을 묵상하여 마음에 들리고 ③ '말씀·묵상·기도' 삶에 들려진 말씀으로 기도하며 능력있는 삶을 살아가는 울란바타르 한인교회의 새벽말씀기도회입니다. ④ 사순절 기간(2023.2.22.-4.8) 동안 ‘동행하는 길’(송대선, 미래교육목회연구소)로 묵상합니다.

[말씀] 골로새서 1:15-23

골로새서 1:15-23 을 함께 읽습니다.

[말씀·묵상]

로마에서 가택연금 중인 바울을 찾아온 사람이 있습니다. 멀리 소아시아 골로새 출신 에바브라입니다. 바울이 에베소에서 3년간 사역하는 중 복음을 받아들인 에바브라는 자기 고향 골로새로 돌아가 복음을 전하고 교회를 세웠고 동료들과 함께 라오디게아와 히에라볼리에도 가정교회를 세웠습니다. 복음 전파에 열심인 그는 스승 바울의 소식을 듣고 먼 길을 찾아왔습니다.

‘멀리서 벗이 찾아오니 즐겁지 않은가?’라는 옛사람의 말은 그저 만남의 기쁨만을 말한 것이 아닙니다. 그리운 얼굴을 보는 것도 기쁨이지만 보지 못한 동안 더 깊어진 학문과 삶의 성숙함을 발견하기에 기쁜 거지요.

갇혀있는 바울에게 에바브라와 골로새 교회의 소식은 더할 나위 없는 기쁨이었습니다. 복음을 ‘전한 이와 받은 이’에서 믿음의 스승과 제자로, 더 나아가 동역자요 신실한 벗으로 성장한 에바브라가 전해주는 이야기는 바울에게 큰 위로와 소망이 되었을 것입니다. 바울이 쓴 다른 서신에서도 언급되었듯 자신이 겪는 수고와 박해로 복음이 전파되고 믿음의 공동체가 굳건해진다면 이 모든 것을 기꺼이 받아들일 기쁨이라 여겼기 때문입니다.

믿음의 형제와의 만남은 기쁨도 있지만 간절히 기도할 제목도 생겨납니다. 풍성함의 감격만큼이나 연약함으로 인한 안타까움도 있습니다. 바울도 에바브라를 통해 골로새 교회의 연약함을 듣습니다. 그리스-로마의 여러 신을 섬기던 세상 풍조에서 벗어난 지 얼마 되지 않았기에 믿음이 흔들리기도 한다는 것입니다.

바울은 간절한 마음으로 예수 그리스도께서 믿음의 근원이며 소망이심을 선언합니다. 그들을 흔들어 신앙에 균열을 일으키려는 거짓된 힘들, 그들이 오랫동안 섬겼던 그리스-로마의 신들은 우상에 지나지 않으며 결국은 스러질 피조물일 뿐입니다. 우리의 주님이신 그리스도는 하나님과 함께 이 세상을 지으신 분이요, 하나님은 그리스도 안에 온전히 머무셨습니다. 주님은 십자가를 지셔서 하나님과 죄인된 우리 사이, 도무지 건널 수 없는 이 간격을 넘어 화해를 이루신 분입니다. 우리는 죄인이었으나 그리스도를 통해 거룩한 부름을 받았고 그분 앞에 서게 되었으며 바울 자신도 이 복된 소식의 일꾼으로 살아간다고 고백합니다.

믿음의 시작과 마침은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신앙이 자라 성숙해지고 거룩으로 덧입혀진다는 것은 예수 그리스도를 향한 깊은 이해와 확신에 이르며, 예수 그리스도를 통한 구원의 신비에 깊이 이끌려 그분으로 채워지는 거지요.

사순의 시간은 어떻게든 우리를 예수로부터 멀어지게 하려는 유혹을 발견하고 물리칠 수 있는 은총을 힘입는 시간입니다. 그분의 길을 묵상하고 그 길을 따르며 우러르는 가운데 예수 그리스도로 충만해지는 것입니다.

[말씀·묵상·기도]

주님, 믿음의 선한 이웃들을 주셔서 때로 기쁨과 힘을 얻고 또 기도의 제목을 나누어 서로 성숙하도록 중보하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이 여정을 통해 제게 영향을 미치려는 것들의 헛됨을 알게 하시고 예수 그리스도를 아는 지혜와 믿음이 더 깊어지게 하셔서 주님 한분만으로 충분함을 알게 해주십시오. 아멘

©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전화 1146-1711 홈페이지 ubkc.net  이메일 : ubkc1992@gmail.com

#울란바타르한인교회 #성경의모든기도™ #새벽말씀기도 #말씀묵상기도